미디어


  광고

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 상하이 열기 이어 베이징 상륙!

-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 중국 라이선스 초연 상하이 성료, 1월11일 베이징 공연!

 정보


Image title

| 사진- 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중국 공연 메인 포스터 / 이미지제공: 언플랜프로젝트


2012년 초연 이래, 국내 창작 뮤지컬의 역사를 새롭게 쓴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(극작/작곡 서윤미)가 2014년 성공적인 일본 진출에 이어 2019년 중국 진출 초읽기에 들어갔다.

지난 1월 6일 창작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(연출 고루에지아, 제작: 중어문화, 포커스테이지)의 중국 라이선스 상하이 초연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.

중국 현지 다수의 언론 매체들은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의 상하이 진출을 보도하며 “중극대희원 1층에서 3층까지 줄서는 관객, 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왜 이렇게 핫한가?”(문회보, wenhui news), “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상하이 공연 관객 : 너무 따뜻해서 울었다(소후오락, sohu)” 등의 타이틀을 달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.

중국 현지 다수의 언론 매체들은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의 상하이 진출을 보도하며 “중극대희원 1층에서 3층까지 줄서는 관객, 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왜 이렇게 핫한가?”(문회보, wenhui news), “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상하이 공연 관객 : 너무 따뜻해서 울었다(소후오락, sohu)” 등의 타이틀을 달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.

Image title

| 사진- 뮤지컬<블랙메리포핀스> 중국 상하이 공연 사진 / 이미지제공: 언플랜프로젝트


상하이 공연을 본 중화권 관객들은 “음악이 너무 좋았고 전체적으로 감동 받았다”(爱吃***), “완성도가 매우 높고 훌륭하다. 가장 좋은 건 음악이다. 극장을 나오고 나서도 머릿속에서 맴돈다.”(Cat***), “너무 좋았다. 보러가세요. 실망하지 않을것”(Toby***) 등 SNS 웨이보를 통해 게시물을 업로드 하며, 현장의 감동을 전해왔다. 이로써 한국에서 인정받은 웰메이드한 작품은 국내를 넘어 일본, 중국 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

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 중국 프로듀서이자 현지 제작사 포커스테이지 한곤 대표는 “<블랙메리포핀스>는 12년 한국 초연 때부터 매료되어 매해 한국에서 공연을 보며 중국에서 꼭 올릴 수 있기를 염원했던 작품이다. 러브콜 끝에 7년만에 올릴 수 있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. 원작자 서윤미 연출의 탄탄한 대본과 완벽한 음악을 중국 관객분들께 소개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. 중국 시장에서 초연부터 객석 점유율 90%를 기록한 작품은 브로드웨이 라이선스를 포함하여 극히 드물다. 뜨거운 호평을 기반으로 입소문이 났다. 작품을 직접 만들게 되면서 이 뮤지컬의 놀라운 구성과 완벽한 서브텍스트, 깊이에 다시 한번 놀랐다. 웰메이드한 한국 창작 뮤지컬이 앞으로 더 많이 소개됐으면 한다.”

한국, 일본을 넘어 중국 관객까지 사로 잡은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가 중화권 시장에서 창작 뮤지컬로 새로운 지평을 열어갈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.

중국 뮤지컬 시장의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는 대한민국 창작 뮤지컬 <블랙메리포핀스>의 베이징 공연은 중국희극원에서 1월 11일부터 1월 20일까지 10회간 공연된다.

  • 공연뉴스
  • otr 실장(kim***)
  • 2019/01/11
  • 블랙메리포핀스

 댓글